미투가 불러온 변화 제임스본드(본드25) by Robert





기사의 전문을 요약하면 제임스본드역 다니엘 크레이그랑 

아나 디 아르마스(블레이드러너2048 조이)의 배드신을 위해 

친밀감 코치를 고용했다는 소식임.

연예계 전반적으로 영향을 미친 미투 영향으로 

둘의 촬영때 일종의 감시 및코치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임.

이런 코치를 고용한건 이번이 처음이고 

영화산업에 이런 시도가 널리 퍼지길 바라고 있다고 함.


케바케지만 난 적극적으로 찬성하는 바입니다.

남자든 여자든 서로 불편한거 없이 촬영 멋지게 끝내면 좋은거 아니겠어요.

영화는 내년 4월에 개봉한다고 합니다.

영화제목은 제임스 본드 25


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09460
4393
273754

구글애드센스